진료비는 내고 가세요.

Etc/마바리 생각 2008.06.25 11:48 Posted by 마바리

EBS에서 감기에 대한 다큐가 방송되었습니다. 아마도 방송을 보고 충격을 받은 분들이 꽤 있으실 것 같습니다.

우리나라의 약물 처방 비율이 매우 높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입니다.

좀 더 경각심은 높이기 위해서 우리나라 처방을 외국 의사에게 보여주더군요... -.-;
외국 의사들의 반응은 생각보다 더 놀라는 표정입니다...^^

감기 뿐만 아니라 시간을 가지고 좀 기다리면서 자기 관리를 하면 좋아지는 질병들이 있지만, 약에 의존하고 싶은 것이 환자의 마음이지요.
그런 마음에 호응하는 병의원이 잘 되는 상황이라서 저런 다큐가 많이 방송되어도 상황이 얼마나 좋아질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질병에 있어서 사회문화적인 차이는 매우 중요합니다. 외국 아이들의 답변을 보면 우리 나라와의 차이를 알 수 있습니다.
"아프면? -> 푹 쉬면 낳아요"

우리 나라 아이들은 어떨까요?
"아프면? -> 학원비가 얼마인데, 쉴 수 있니? 약 먹고 학원 가!"

아픈 아이들이 쉴 수 없는 여건 속에서는 약물에 의존하게 될 수 밖에 없습니다.

직장인들도 마찬가지입니다.
아픈데, 참고 일 해야 합니다. 어쩔 수 없이 진통제를 먹어야 하고... 재채기 하면 민폐라서 진해제도 먹어야 하고, 콧물 질질 흘리고 다니면 보기 싫으니까, 항히스타민도 먹어야 합니다. 가래를 뱉고 다니는 것도 보기 안 좋습니다. 그럼 거담제도 먹어야 합니다. 아픈 몸으로 일해야 하는데 굶고 일할 수 없으니까 소화제도 먹어야 하고..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감기에 처방된 약 - 출처: EBS 다큐프라임 2부 '감기 낫게해드릴게요']

사실 환자에게 처방전도 안 주고, 주사도 안 줘서 돌려 보내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닙니다.

단순한 피부 트러블인 경우 상담과 보습에 대한 설명만 해주고, 근육통이 있는 환자 분들의 경우 근육통에 도움이 되는 간단한 몸풀기만 가르쳐 주고 주사나 처방전을 주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이런 경우에 간혹 밖에서 들리는 소리가 있습니다.

"진료비 내고 가세요~"

이렇게 약이나 주사가 없으면 진료비를 안 내는 분들 중에는 젊은 사람들도 있습니다.

약과 주사를 잘 주는 의사가 좋은 의사라는 인식도 같이 변해야 할 것 같습니다.

병의원이 약물 남용(?)에 1차적인 책임이 있기는 하지만, 병의원이 아무리 변하려고 노력해도 사회적으로 호응을 해주지 않으면 아무런 변화도 이룰 수 없습니다.


P.S.

약을 처방받거나, 주사를 맞아야만 진료를 한 것이 아닙니다. 병원을 방문하셔서 의사를 만나고 이야기를 나누면 일단 진료를 한 것입니다. 따라서 진찰료가 발생하게 됩니다. 또한 의사와 1분을 이야기하거나 20분을 이야기하거나 진찰료는 똑같습니다.
약이나 주사가 없더라도 진료비는 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gamsa.tistory.com 양깡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방이 없는 것에 대해서, 마음의 준비가 안되있는 경우가 대부분이죠. 보건소에서 본인 부담금을 받지 않는 노인 환자분들에게 조차 쉽지 않은 일인데요..

    2008.06.25 13:40 신고
  2. 쥬드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료를 받고, 진료비를 내는 것은 당연하지요 ^^

    2008.06.25 14:01 신고
  3. 롬멜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전에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한참 TV광고를 하는거 ....나이 있으신 여의사선생님이 환자들에게 메모쪽지에 뭐뭐를 먹고, 운동하고....이렇게 광고하던거 보면서, 전 이렇게 생각되더군요.

    일단은 보험공단에서 자기들 돈들어갈거...를 줄여보자는 생각으로 광고를 만들었다. (즉 약제비, 약값 등을 줄이기 위해서겠죠...아마도 가장 중요한 이유일겁니다.)

    또 말이야 바른 말이긴 하지만, 외국의 의사나 그런 광고에 나오는 의사선생님을 한번 진짜 진료를 보게 하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말이죠.

    전 EBS의 감기환자 치료에 대한 내용을 보지는 못해서 거기에 대한 내용은 언급할게 별로 없네요...^.^

    2008.06.25 16:23 신고
    • Favicon of http://mabari.kr 마바리  수정/삭제

      제네랄닥터의 김승범 선생님은 그림과 함께 메모지를 주시는 것 같던데요...^^

      뭐... 요즘도 관절염에 스테로이드를 무조건 처방하는 약국이 있는 모양입니다. 전국에서 환자들이 찾아 온다고 하더군요.
      의약분업 때문에 옆에 조그만 의원 하나 만들어 놓은 모양이더군요.

      스테로이드와 소염제를 같이 처방하는 것으로 보아서는 비보험으로 처방할 가능성이 높을 것 같더군요.
      이것 저것 많이 위반하는 것 같은데, 환자가 더 이상 정보를 주지 않더군요... -.-;

      여하튼 그런 처방을 하는 곳에 환자가 넘치는 것이 현실이지요.

      2008.06.25 17:10 신고
  4. Favicon of http://www.kogohealth.com 코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약발에 대한 의존도, 기대감은 아주 오랜 관습이라 봅니다. 어떤 분께서 소아과를 하셨다는데 애들이 감기 걸려 오면 '그냥 물 많이 멕이고 푹 재우세요' 하다 보니 옆에서 이런 저런 약 지어주는 병원에 비해 손님은 거의 없고 파리만 날렸다는 이야기를 들은 적이 있습니다.

    2008.06.26 03:33 신고
  5. 정혜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약은 잘안먹을려고해요. 약도 먹으면먹을수록 효과가떨어지고 감기약엔 마약성분이 아주약간 들어간다고들었어요.

    2008.07.23 10:26 신고
    • Favicon of http://mabari.kr 마바리  수정/삭제

      감기인 경우에는 본인이 약을 원하지 않으면 굳이 먹을 필요는 없습니다.

      다만, 감기가 아닌 경우에는 약을 먹는 것이 좋습니다.

      2008.07.23 10:37 신고
  6. 호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운동처방이라... 한번 받아보고 싶네요. 혹시 위치가 어디 되시나요? 제가 뼈가 자주 시리고 아픈데 나이가 20대 초중반이거든요. 혹시 감기에도 운동처방을 내려주시나요? 약물.. 특히 감기약도 부작용이 있다는 걸 알고 먹기가 꺼려지더라구요. 병원이 가까우면 제 싸이 홈페이지에 장소를 기록해놨다가 한번 찾아가보고 싶습니다.
    선생님 같이 양심적인 의사분들이 많이 계시면 좋겠네요 ^^

    2008.07.24 23:05 신고
    • Favicon of http://mabari.kr 마바리  수정/삭제

      감기에는 운동처방을 하지는 않습니다...^^
      감기는 증상을 조절하는 대증치료를 위주로 합니다. 증상을 조절하기 위해서 최소한의 약을 사용합니다.

      병원 위치는 왼쪽 베너의 '준가정의학과'를 클릭하시면 병원 안내가 되어 있습니다.

      감기약도 부작용이 있기는 하지만, 부작용 없는 약은 없습니다. 운동처방도 부작용이 있으니까요...^^

      부작용에 대해서 잘 알고 빨리 대처하는 것이 중요하지요.

      2008.07.24 23:20 신고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92)
헬스케어 (10)
기기덕후 (10)
비만클리닉 (74)
떡밥천국 (25)
건강 상식 & 뉴스 (93)
스포츠 의학 (73)
팟캐스트 (106)
통증클리닉 (13)
운동처방 (12)
English (1)
Etc (75)
  • 4,761,736
  • 196369
Statistics Graph

마바리의 운동과 건강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
마바리'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