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이 약이라고?

통증클리닉 2009.02.02 14:27 Posted by 마바리

근골격계의 통증은 시간이 지나면 저절로 좋아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간혹 시간이 지나도 통증이 호전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오히려 일정 시간이 지나면, 통증이 만성화 되어서 치료가 더더욱 어려워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어떤 경우에는 그냥 좋아지고, 어떤 경우에 만성화가 되는지 이해하려면, 통증의 악
순환에 대한 개념이 필요합니다.

일단 그림을 먼저 보고 시작합니다.

[부상이나 통증을 초기에 제대로 관리하지 못 하면 악순환하면서 오랫 동안 지속될 수 있다.]


이 통증에 대한 악순환 고리는 통증부위와 연관된 국소적 개념입니다.

만성 통증의 경우는 대뇌의 작용도 포함되기 때문에 좀 더 확장된 개념이 필요하지만, 악순환 개념을 잡기 위한 것이니까 국소적 모델로 설명합니다.

특정 부위에 손상이 발생하면 통증이 유발됩니다. 통증이 유발되면 그 부위의 움직임을 제한하기 위해서 근육은 수축을 하게 됩니다.
근육 수축은 몸을 보호하기 위한 작용이지만, 오랜 시간 지속이 되면 통증을 악화시키고, 수축된 근육 부위의 혈액 공급은 점점 줄어들게 됩니다.

그래서 그 근육 부위에 허혈(ischemia)가 발생하고, 과다한 근육 긴장과 허혈로 인해서 근육 부종과 염증이 발생하게 됩니다.
허헐과 부종 자체는 통증을 악화시키고, 근육을 위축 시키고 근육 손상을 가져오게 됩니다.

이런 점진적 반응에 의해서 근력이 떨어지게 되고, 근력이 떨어지면 부상이나 손상에 취약해져서 손상이 반복되게 됩니다. 그러면 통증이 악화됩니다.

결국 이런 악순환을 통해서 통증은 점점 지속되면서 악화된다는 개념입니다.

그러면 어떻게 해야지 이런 악순환에서 벗어나게 될까요?

[통증의 악순환을 막기 위해서 다양한 접근이 가능하다.]


일단 손상이 안 생기게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자세를 바르게 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것입니다.
손상이 발생하면 통증이 따르게 됩니다. 통증은 몸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기도 하지만, 과다한 통증은 쓸데없는 근육 수축을 유발하니까 통증을 줄여주는 진통을 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통 증이 줄어들면 과다한 근육 수축은 줄어들지만, 오래된 통증이 있는 경우에는 근육의 수축을 제거하기 위해서 근육 이완을 유도합니다. 약물을 사용할 수도 있고, 마사지, 찜질 같은 방식도 가능합니다. 가벼운 스트레칭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약해진 근력을 강화시켜주는 것도 중요한 포인트가 될 것입니다.

보통 손상이 생기면 통증의 악순환을 막기 위해서는 일단 통증을 빨리 제거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주장이 많이 나오고 있습니다.
아픈 것을 잘 참는 것이 미덕이 되는 우리 나라에서는 여러 가지 여건 때문에 통증 조절에 적극적이지 못 하기 때문에 이런 통증의 악순환이 발생되기 쉬운 편입니다.

물론, 통증을 완전히 제거할 수는 없기 때문에 남아 있는 통증으로 인해서 연쇄반응이 생기지 않도록 다양한 방식으로 접근하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health20.kr 하이컨셉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거 정말 왕추천하고 갑니다. 의사들 조차도 이렇게 통증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된다는 개념을 모르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습니다. 그리고, 각종 관절 및 허리/목과 같은 근골격계 질환 모두 통증에 대해 적절한 방법으로 대응하는 것이 가장 좋은데, 환자들이 고통 속에 시달리도록 방치하는 경우도 꽤 많지요.

    무엇보다 환자들 그리고 우리나라 국민들이 이런 고정관념에 너무 익숙합니다. 지금은 어떤지 모르겠습니다만, 우리 첫애를 낳을 때 (10년 전), 한국의 산부인과에서는 무통분만에 상당히 소극적이더군요. 그냥 당연히 아파야 하는 것처럼, 그리고 주위 산모들도 무통분만하면 무슨 유별나게 하는 것 마냥 여기고 ... 그래서 안하고 낳았습니다. 둘째는 미국에서 낳았는데 너무나 당연하게 99% 무통분만 한다고 하고, 우리가 고민하니까 이상하게 생각하더군요. 왜 아프면서 사냐고?

    2009.02.02 21:46 신고
    • Favicon of http://mabari.kr 마바리  수정/삭제

      재활용 포스팅입니다.

      다른 블로그에 올린 글인데, 블로그를 정리하면서 몇몇 글을 옮겨왔습니다.

      사실 국내 여건상 적극적인 통증 조절이 어려울 것 같습니다. 초기 급성 통증인 경우 적극적인 대처를 하면 삭감당하잖아요... -.-;

      이제는 우리 나라도 무통분만을 많이 하기는 하는데, 근력이 좋지 않은 분들은 확실히 힘을 잘 못 주더군요. 그런 분들은 진통시간이 길어지는 경향이 있는 것 같습니다.(결국은 제왕절개로... -.-;)

      2009.02.03 11:58 신고
  2. Favicon of http://blog.daum.net/doctorbear 낭만곰탱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개인적인 경험때문에 통증은 아주 질색인지라 단기적인 Pain control과 Immobilization에 대해서는 좀 공격적인 편입니다. 그런데 가끔은 그런 문제때문에 다른 선생님들과 많이 충돌을 하기도 했었습니다. 통증 조절을 꺼리는 이유가...제가 납득하기 힘든 이유여서 더 그랬던 것 같은데...참....제가 무식해서 그런건지...

    2009.02.03 16:11 신고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92)
헬스케어 (10)
기기덕후 (10)
비만클리닉 (74)
떡밥천국 (25)
건강 상식 & 뉴스 (93)
스포츠 의학 (73)
팟캐스트 (106)
통증클리닉 (13)
운동처방 (12)
English (1)
Etc (75)
  • 4,772,485
  • 563347
Statistics Graph

마바리의 운동과 건강

Tattertools TNM Media DesignMyself!
마바리's Blog is powered by Textcube. Designed by Qwer999. Supported by TNM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