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Korean Healthlog에서는 이미 건강/의학 블로거들이 주의할 점이라는 포스팅을 한 적이 있었고, 얼음집에 계시는 늑대별님은 블로그 포스팅에 적힌 댓글을 보고서 블로그에 있는 자료에 대한, 환자 정보 보호에 대한 고민을 하신 후에 몇 가지 원칙을 블로그 앞 대문에 올려 놓으셨습니다.

늑대별님의 글에 자극을 받아서, 2차 닥블 모임에서는 의학블로그와 환자정보 노출 주의 사항이라는 주제를 토론하기도 했습니다.

View more presentations from Kwangmo Yang.

이야기 하면서 어느 정도 정리된 내용은 '법적으로는 환자의 신상정보를 제외시킨 의료정보를 학술적 또는 교육적인 목적으로 블로그에 공개하는 것이 현재 의료법이나 해외 사례를 비춰볼 때 불법은 아니지만, 앞으로 강화되는 윤리적인 측면을 고려 했을 때 사전에 동의를 받는 것이 좋겠다'는 것입니다.

늑대별님이 앞 대문에 공지한 이야기와 사진에 대한 원칙은 좋은 예가 될 것 같습니다.
(복사가 안 돼서 다시 타이핑 했습니다... -.-;)

1. x-ray 사진이나 내시경 사진은 본인이 동의한 사진에 한해 올립니다. 불가피한 경우, 환자가 자신의 사진이라고 알아 볼 수 없을 경우라고 확신이 되었을 때만 사용합니다.
2. 저나 제 가족의 사진은 따로 동의를 받을 필요가 없겠지요?
3. 환자에 대한 이야기는 각색이 가해집니다. 시점이나 성별, 나이가 바뀌어서 환자를 특정할 수 없도록 합니다.
4. 환자의 비밀을 준수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오늘도 환자 정보가 노출된 블로그가 눈에 띄었습니다. 꽤 많은 사람들이 방문한 것 같은데,
댓글 중에는 환자 개인 정보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도 있더군요. 곧 블로그에서 환자 개인 정보는 지워지기는 했습니다. 그래도, 환자 본인이나 주위 사람이 본다면 누구 이야기인지는 짐작할 수 있을 것 같아서 아직도 좀 걱정이 되더군요.

워낙 개인정보가 마구 굴러다니고 있는 인터넷이기는 합니다. 그렇지만, 환자에 대한 내용을 블로그에 올릴 때에는 스스로 의사로서 책임감있는 행동인지 한번쯤 더 생각하고 글을 올려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1. Favicon of http://cheilpkh.egloos.com 늑대별 2009.03.01 22:40

    점점 이런 일이 많아질 것이라는 것은 거의 틀림없어 보입니다. 닥블모임에서라도 선도적으로 블로그에서의 환자정보 노출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정해서 먼저 지키고 다른 분들에게도 권유를 하는 것은 어떨까 싶습니다만..

    • Favicon of https://mabari.kr 마바리 2009.03.02 11:29 신고

      권유를 해도 자의적 해석을 하는 경우도 있어서 문제가 될 것 같습니다.

      눈 가리고 아웅하는 모습을 보니까 정말 답답하더군요.

      뭐... 이제부터라도 열심히 권유해야지요...^^

+ Recent posts